국제
2018년 07월 12일 14시 10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7월 12일 14시 14분 KST

애플스토어에 들이닥친 도둑들이 30초 만에 3천만원어치 제품을 훔쳤다

이들이 매장에 들어갔다 나오는 데는 30초도 채 걸리지 않았다.

지난 7일 오전, 후드티를 뒤집어쓴 청년 네 명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레즈노시의 애플스토어에 들이닥쳤다. 이들은 30초 동안 보이는 모든 걸 쓸어 담았고, 문을 막은 시민을 거세게 밀친 뒤 매장을 빠져나갔다. 당시 현장에 있던 시민들은 당황한 모습으로 도둑들을 지켜봤다. 

더 넥스트웹에 따르면 현지 경찰은 이들이 총 26개의 애플 제품을 훔쳤으며, 훔친 제품의 총액은 2만7천달러(한화 3042만원)에 달한다고 밝혔다.

Youtube/ABC30 Action News

매체에 의하면 경찰은 이번 사건이 지난달 21일 샌루이스 오비스포 애플스토어에서 발생한 도난 사건과 연관되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16~18세 흑인 남성 4명으로 추정되는 범인은 아직 잡히지 않은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