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7월 29일 08시 46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7월 29일 08시 52분 KST

악뮤 찬혁이 'GD병 걸린 찬혁' 영상 해명하며, 숨겨왔던 욕망까지 모두 풀어놓았다 (ft. 300만뷰)

빠른 쾌유를 바라는 사람이 많다.

MBC/유튜브
악뮤 찬혁과 'GD병 걸린 찬혁' 영상 

악뮤 찬혁이 장안의 화제였던 ‘GD병 걸린 찬혁’ 영상에 대해 해명하고 나섰다.

28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찬혁은 지난해 11월 출연했던 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이 ‘GD병 걸린 찬혁 영상’으로 불리며 길이길이 유튜브에서 회자되고 있는 것에 대해 언급하고 나섰다. 

MBC
찬혁 
MBC
숨겨왔던 욕망을 풀어낸 찬혁 

찬혁은 ”너무나 즐겼던 무대”라며 ”저는 그 무대에서 ‘이게 자유다’ ‘이게 지금의 나 이찬혁이다’라고 느껴버렸다”고 말문을 열었다.

찬혁은 ”제가 이렇게 평생을 살아갈 거라면 언제 한번은 빵 터져줘야 한다고 생각했다. 사실 이전부터 저는 (저만의 바이브를) 차근차근 만들어나가고 있긴 했다”며 ”터짐이 필요했을 뿐”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찬혁은 ”수현이가 굉장히 절제하고 살랑살랑하는 정도이다 보니까 더 대비돼서 보이는 것 같다”라며 갑자기 ”저는 허락만 해주신다면 무대 위에서 드러눕고 싶다”라고 숨겨왔던 욕망을 풀어냈다. 

MBC
수현이에게 찬혁이 했던 충고 
MBC
수현이에게 찬혁이 했던 충고 

찬혁은 ‘무대에서 드러눕는 걸 동생이 막나?‘라는 질문에 ”그건 아니고 수현이 옆에서 저 정도만 해도 (놀림거리가) 되는데 드러눕기까지 하면 ‘무대를 같이 하겠다는 거야, 뭐야’가 된다”라며 ”그렇다고 수현이가 저처럼 막 할 수는 없다”고 남매 뮤지션으로서 겪는 딜레마에 대해 털어놓았다.

이어, 찬혁은 ”예전에는 동생을 이해하지 못 했다. 저처럼 하는 게 무대에서 진심이라고 생각해서 수현이한테 ‘너 무대 그렇게 하면 안 돼. 아마추어 정신’이라고 막 뭐라고 했었다”라며 ”이제는 수현이와 접점을 찾아보려고 노력하는데 (유스케 영상에서는) 그 노력이 안 보이긴 하다”라고 웃음을 터뜨렸다. 

싸이월드
찬혁의 과거 싸이월드 포스팅 
싸이월드
찬혁의 과거 싸이월드 포스팅 

″눕고 싶으면 눕고, 저는 진짜 그게 멋있는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다시 한번 욕망을 피력한 찬혁은 GD를 실제로 만나본 적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YG에 10년 가까이 있으면서 GD는 3번 정도밖에 안 마주쳐서 몇마디 대화도 나눠본 적이 없다”고 답했다. 

 

곽상아: sanga.kwak@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