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1월 16일 18시 02분 KST

현실 남매는 인스타그램을 맞팔할까? 일단 악뮤 이찬혁과 이수현은 안 한다

'맞팔'이 뭐길래 남매간 불화설까지 나왔다.

instagram/akmu_suhyun
수현이 인스타그램에 직접 올린 두 사람 사진. 두 사람의 온도차가 크게 느껴진다.

현실에서 남매와 형제는 서로의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할까?

일단 남매 뮤지션인 AKMU(악동뮤지션)는 ‘맞팔’ 상태가 아니다.

오빠 이찬혁이 팔로우하고 있던 동생 이수현의 인스타그램을 최근 언팔했다. 이유는 아주 간단했다. 사실 그는 아무 생각이 없었다. 

그러나 후폭풍은 어마어마했다. 찬혁이 수현을 ‘언팔’했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친남매인 둘의 불화설까지 흘러나왔다.

instagram/akmu_suhyun
세 번째 싱글 'Happening'으로 컴백하는 AKMU 이수현과 이찬혁.

16일 오후 AKMU의 세 번째 싱글 ‘HAPPENING(해프닝)’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도 관련 질문이 나왔다.

여기에 대해 두 사람은 쿨한 반응을 보여줬다.

먼저 이찬혁은 ”제가 동생의 SNS를 언팔로우 했는데, 일이 그렇게 커질 줄 몰랐다”며 ”사실은 아무 생각없이 한 거다. 내가 가지고 있는 SNS 분위기와 맞는 분들을 팔로우하고 싶었다”고 동생을 언팔한 이유를 설명했다.

이수현의 답변은 쿨하다 못해 서늘했다. 오빠의 언팔 소식을 기사로 접했다는 것.

이수현은 ”기사를 보고 알았다”며 ”저희는 아무런 싸움이 없었다. 여전히 평화롭게 지내고 있다. 오빠가 언팔했다는 소식을 들어도 아무렇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희가 팔로우하고 있다는 점에 대해 ‘남매들끼리 팔로잉하냐’는 반응도 있었다”고 말하기도 했는데, 수현은 여전히 오빠 찬혁을 팔로우하고 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