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22년 02월 13일 16시 17분 KST | 업데이트됨 2022년 02월 19일 15시 58분 KST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와 코로나19 의료 봉사 활동하던 김미경 교수가 확진됐다

"병원으로 이송 중이다" - 안철수 후보

뉴스1
안철수 후보와 김미경 교수.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 배우자인 김미경 서울대학교 교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3일 오전 안철수 대선 후보는 비대면 기자회견을 통해 김미경 교수의 확진 소식을 알렸다. 그동안 김미경 후보가 코로나19 의료 봉사 활동을 해왔기 때문에 더욱 안타까운 상황이다.

지난 설 연휴에도 김미경 교수는 남편 안철수 후보, 딸 안설희 박사와 함께 서울 중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체 채취 의료 봉사를 했다.

뉴스1
지난 설 연휴 코로나19 검체 채취 의료봉사 중인 안철수-김미경 부부. 2022.2.2

안철수 후보는 ”아내는 기저 질환이 있다. 그런데도 제 선거 운동을 돕고 의료 봉사를 하다가 이렇게 된 것 같다. 생각보다 증세가 좋지 않아서 병원으로 이송 중이다. 고생은 고생대로 다 하는데 남편으로서 너무 미안한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아내 생각에 울먹이던 안 후보는 ”지금은 그저 잘 이겨내기를 바란다는 말밖에 할 수 없어서 미안하고 안타깝다. 국민 여러분께서도 각별히 건강에 유의하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유튜브 안철수
안철수 후보의 비대면 기자회견. 2022.2.13

김미경 교수가 코로나19 확진되면서 안철수 후보의 선거 운동에도 차질이 생겼다. 안 후보는 이날 오전 대통령 후보 등록을 대리로 마쳤고, 오후에 예정된 영남 방문 일정도 모두 취소했다.

도혜민 기자: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