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image

Leigh and Meg

T.v and radio personalities. Writers, and bloggers.

최고의 엄마와 최악의 엄마를 왔다 갔다 하는 엄마의

최고의 엄마와 최악의 엄마를 왔다 갔다 하는 엄마의 고백

좋은 엄마 역할을 온종일 감당한 적이 있었는지 기억을 더듬어본다. 긍정적인 태도로 인내심을 끝까지 유지하며 말이다. 그런데 솔직히 말하면, 배 위의 물고기처럼 팔딱팔딱 뛰면서 대단한 엄마와 최악의 엄마를 왔다 갔다 하는
2016년 06월 09일 12시 23분 K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