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여자

남종영

애니멀피플 팀장

고래에 관심이 많은 환경 담당 기자다. 인간사와 동물사를 아우르는 논픽션을 쓴다. '북극곰은 걷고 싶다' '고래의 노래' 등을 지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