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여자

이정렬

법무법인 동안 사무장, 전 부장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