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여자

조은

동국대 명예교수

사회학자, 동국대 명예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