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image

친구사이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는 1993년 창립된 ‘초동회’를 모태로, 성소수자의 인권을 보장하고 성소수자에 대한 차별 없는 세상을 건설하는 것을 목표로, 1994년 2월에 결성된, 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성소수자 인권 운동 단체입니다.
올해 여름엔 인천 퀴퍼가 the

올해 여름엔 인천 퀴퍼가 있었다

올해 여름은 더운 줄 모르겠더라. 관측이 시작된 111년 만의 폭염, 요란한 소리를 내며 울리는 긴급재난문자에도 더위는 남들 얘기였다. 사람의 체온을 훌쩍 넘겨버린 이례적인 폭염이기에 에어컨은 상시 풀가동이었고, 어둑어둑한
2018년 10월 26일 16시 41분 KST
우리는 서울에 어떤 LGBTQ+ 센터를 만들 수 the

우리는 서울에 어떤 LGBTQ+ 센터를 만들 수 있을까요?

그 중에서도 매년 4만명 이상이 방문하고 있는 미국 LA LGBTQ+ 센터는 세계 최대의 프로그램과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는 시민단체로 유명합니다. 이들은 퀴어들을 위한 보다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건강’, ‘사회
2018년 10월 11일 14시 14분 KST
익선동 야간개장 1

익선동 야간개장 참관기

'동남아'에서는 주요 문예지를 통해 작년에 등단한 퀴어 소설가 P 작가의 북콘서트가 개최되었습니다. 이어서 퀴어 만화 페스티벌이 열렸고, 변천 작가, 오 작가, 철썩 작가님의 작화가 행사장 내에 크게 게시되었습니다. 작가와의
2018년 06월 19일 16시 16분 KST
게이봉박두는 올해에도 게이봉박두를

게이봉박두는 올해에도 게이봉박두를 합니다

“인터넷에 얼굴공개요? 네, 상관없어요.” 그 동안 게이봉박두의 가장 큰 변화라면 수강생들의 태도입니다. 게이봉박두 1기 때부터 상영회 무대에 올라가 관객과의 대화를 하긴 했지만, 그 때는 관객분들에게 사진촬영을 하지
2018년 05월 15일 16시 47분 KST
'항문섹스도 인권이냐'는 성소수자 혐오문구를

'항문섹스도 인권이냐'는 성소수자 혐오문구를 보며

그 사람들이 무슨 의도로 그런 말을 한 건지, 솔직히 알고 싶지도 않습니다. 하지만 의도야 어찌 되었든 그걸 몇 년 동안 해보면서 좋고 나쁜 이런 저런 경험이 쌓이다보니 이 문장이 참 잘 쓰였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
2018년 04월 25일 11시 34분 KST
트랜스젠더퀴어 활동가의 삶을

트랜스젠더퀴어 활동가의 삶을 이야기하다②

터울 : 그런데 어쨌든 본인의 입장에서, 트랜스젠더퀴어이자 성노동자의 입장에서, 페미니즘을 나름대로 실천하려고 하셨던 행보들이 있는 거잖아요. 그런 맥락에서, 어찌보면 페미니스트라 하실 수도 있는 입장에서, 누군가가
2018년 04월 23일 18시 01분 KST
트랜스젠더퀴어 활동가의 삶을

트랜스젠더퀴어 활동가의 삶을 이야기하다

트랜스젠더퀴어 정체화 과정  : ”몸을 생각하는 방식이 많이 달랐던 것 같아요” 터울 : 우선 트랜스젠더퀴어로 현재 정체화중이신데, 유년기나 사춘기 때부터 그렇게 정체화할 수도 있지만, 그렇지는 않으셨다고 들었거든요
2018년 04월 17일 16시 54분 K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