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1월 30일 04시 34분 KST

손연재가 다시 인스타그램을 열고 사과문을 공개했다

뉴스1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딴 러시아 피겨스케이팅 선수 소트니코바의 사진에 '좋아요'를 눌러 논란이 된 전 리듬체조 국가대표 손연재가 사과문을 게시했다.

29일 손연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사과글을 게시했다.

안녕하세요, 손연재입니다. 먼저,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저는 어제 갑작스레 저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악플이 이어졌던 것을 보고 너무 당황하고 놀란 나머지 계정을 비활성화했습니다. 현재 해외에 혼자 체류중인 상황인데다 과거 악플로 인해 너무나 힘들었던 시기가 갑작스레 떠올랐고 당황하고 겁이 나 그런 조치를 취하고 말았습니다. 그리고 정신을 차리고 살펴보니 저의 인스타그램 아이디로 소트니코바의 사진에 좋아요가 눌렸다는 것을 알게 되어 저 또한 너무 놀랐습니다. 저의 실수로 여러분께 실망감을 안겨드리게되어 정말 죄송합니다. 제가 그 당시 많이 당황하여 바로 잡지 못하고 비활성화를 하면서 상황을 더욱 악화시켜 여러분께 더 실망감을 안겨드린것같습니다.사실 많이 두려웠습니다. 어떠한 얘기를 드리기도 어려웠습니다. 제가 어떤 얘기를 드렸을 때 안좋게 생각하시는 분들도 계시기에 용기내기가 어려워 지금까지 어떠한 말도 드릴수없었습니다. 그래도 저의 계정으로 인해 일어난 일에대한 책임은 저에게 있기에 용기내어 이렇게 글로라도 죄송함을 전달드려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올립니다. 이번 일을 통해 깊이 저의 행동을 돌아보며 다시는 이런 일이 벌어지지 않도록 깊이 반성하겠습니다. 또 앞으로 더욱 신중하게 행동하며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부족한 저를 항상 믿고 지지해주시는 분들께 더이상 상처를 드리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Son Yeonjae(@syj0528)님의 공유 게시물님,

손연재는 "갑작스레 인스타그램에 많은 악플이 이어진 것을 보고 당황하고 놀란 나머지 계정을 비활성화했다"라며 "해외에 혼자 체류 중인 상황인데다 과거 악플로 너무 힘들었던 시기가 떠올라 당황하고 겁이 나 그런 조치를 취했다"고 썼다.

이어 "정신을 차리고 보니 제 인스타그램 아이디로 소트니코바의 사진에 '좋아요'가 눌렸다는 것을 알게 돼 저 또한 너무 놀랐다"고 전했다. 손연재는 "저의 실수로 실망감을 안겨드려 정말 죄송하다"며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지난 27일, 소트니코바의 팬 계정으로 추정되는 인스타그램 채널 ‘adelina_sotnikova_2014’에는 금메달을 깨물고 있는 소트니코바의 사진이 올라왔다. 2014 소치올림픽 시상식 장면으로 추정되는 이 사진에는 손연재의 계정도 '좋아요'를 누른 것으로 확인돼 논란이 됐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