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1월 24일 09시 01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1월 24일 09시 01분 KST

하지원이 동생 故 전태수를 추모하다(사진)

배우 하지원이 동생 故 전태수를 추모했다.

하지원은 2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름다운 별. 그 별이 한없이 빛을 발하는 세상에 태어나기를"이라며 애도의 글을 게재했다. 함께 올린 사진에는 활짝 웃는 고인과 하지원의 모습이 담겼다. 하지원은 마지막으로 "세상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는 별이 되기를 사랑한다. 아름다운 나의 별 태수야"라며 글을 마쳤다.

아래는 하지원이 올린 글 전문.

배우 전태수는 지난 21일 향년 34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전태수는 평소 우울증 증세로 꾸준히 치료를 받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故 전태수는 2007년 데뷔해 SBS '왕과 나', KBS 2TV '성균관 스캔들', JTBC '궁중잔혹사 - 꽃들의 전쟁' 등에 출연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