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1월 13일 12시 47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1월 13일 12시 48분 KST

이세돌이 신년 매치에서 커제에게 승리를 거뒀다

이세돌 9단이 '중국랭킹 1위' 커제 9단(중국)과의 신년 빅매치에서 승리했다.

이세돌 9단은 13일 제주도 서귀포시의 해비치 호텔 1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8 해비치 이세돌 vs 커제 바둑대국'에서 293수 끝에 흑 한집반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과의 상대 전적에서 4승(10패)째를 기록하게 됐다.

the

신년 빅매치를 제압한 승자 이세돌 9단은 3000만원의 상금과 함께 현대자동차 소형 SUV '코나'를 부상으로 받았다. 패한 커제 9단은 1000만원을 받았다.

원희룡 제주지사가 명예심판을 맡아 대국개시를 선언했고 돌가리기로 흑을 잡은 이세돌 9단의 착수로 대국이 시작됐다.

이세돌 9단은 초반 먼저 전투를 걸며 주도권을 가져갔다. 하지만 100수 이후 연거푸 실수를 범하면서 흐름을 넘겨줬다.

그러나 이세돌 9단은 난전을 유도하며 판세를 흔들었고 틈을 만들었다. 백 196수에서 커제 9단이 패착을 범했고 이세돌 9단이 다시 흐름을 잡는 데 성공했다.

커제 9단은 막판 시간연장책을 쓰며 장고했지만 이세돌 9단은 흔들리지 않았다. 완벽한 마무리로 근소한 우위를 유지하면서 승리를 가져왔다.

한국기원과 해비치가 공동 주최하고 현대자동차와 북경현대가 공동 후원한 '2018 해비치 이세돌 vs 커제 바둑대국'은 제한시간 40분, 초읽기 1분 1회로 진행됐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