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1월 10일 12시 09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1월 10일 12시 09분 KST

박나래가 "기안84는 날 100% 좋아한다"고 자신한 이유

개그맨 박나래는 기안84가 자신을 좋아하는 게 분명하다고 생각하다. 왜냐하면 '강한 부정'은 곧 '긍정'이기 때문이다.

박나래는 10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북티크 서교점에서 열린 신간 '웰컴 나래바! 놀아라, 내일이 없는 것처럼' 출판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기안84씨가 날 100% 좋아하는 것 같은데 아니라고 한다"며 "강한 부정은 긍정"이라고 주장했다. 박나래는 "기안84씨에게도 나래바에 놀러 오라고 했는데 안 오더라"며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강한 부정은 긍정"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기안84와는 좋은 감정 갖고 얘기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e

또한, "기안84씨에게 책 나와서 사인해서 드렸다. 기안84도 작가 아닌가"라며 "'책도 썼냐'며, '대단하다'고 얘기해주시더라"고 전했다.

MBC '나 혼자 산다'의 멤버인 배우 이시언에게도 자신의 책을 건넸는데 이씨로부터 "냄비 받침이 필요했다"는 말을 들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