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1월 09일 04시 35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1월 09일 04시 36분 KST

‘비밀의 숲' 이수연 작가와 배우 조승우가 다시 뭉친다

2017년 tvN에서 방영된 드라마 ‘비밀의 숲’의 이수연 작가가 JTBC와 차기작을 만든다. 1월 8일, ‘마이데일리’의 보도에 따르면 차기작은 의학드라마다.

the

‘라이프’란 가제로 준비중 이 작품은 수술을 중심으로 이야기를 펼치는 기존의 의학드라마와 달리 병원을 둘러싼 권력을 다루는 이야기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비밀의 숲’을 통해 검찰 내부와 외부의 권력관계를 파헤쳤던 이수연 작가는 ‘라이프’를 통해서도 높은 밀도의 이야기를 보여줄 듯 보인다.

the

‘라이프’의 주인공으로는 조승우와 이동욱이 캐스팅 됐다. 조승우는 병원 이사장, 이동욱은 의사를 연기한다. ‘비밀의 숲’에서 황시목 검사를 연기했던 조승우는 다시 이수연 작가와 손을 잡았다. 이동욱에게는 tvN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 이후 처음 선택한 작품이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