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1월 05일 04시 45분 KST

'원더골' 손흥민에 외신 극찬세례, 최고 평점도 싹쓸이

Matthew Childs / Reuters
Soccer Football - Premier League - Tottenham Hotspur vs West Ham United - Wembley Stadium, London, Britain - January 4, 2018 Tottenham's Son Heung-min celebrates scoring their first goal Action Images via Reuters/Matthew Childs EDITORIAL USE ONLY. No use with unauthorized audio, video, data, fixture lists, club/league logos or "live" services. Online in-match use limited to 75 images, no video emulation. No use in betting, games or single club/league/player publications. Please contact your account representative for further details.

새해 첫 골을 원더골로 장식한 손흥민(토트넘)이 외신의 극찬세례를 받았다. 최고 평점도 독식했다.

손흥민은 5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열린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2017-2018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1라운드 순연 홈 경기서 후반 39분 천금 동점골을 터트리며 1-1 무승부를 이끌었다.

손흥민의 발은 지칠 시간대에 번뜩여 더 가치가 있었다. 토트넘이 0-1로 뒤지던 후반 39분 빨랫줄 같은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웨스트햄 골문 상단 구석을 갈랐다. 수비수가 앞에 있었지만 워낙 궤적이 좋았다.

새해 첫 골을 환상골로 작렬했다. 손흥민은 이 골로 리그 7호골이자 시즌 10호골을 달성하며 2018년의 문을 활짝 열어젖혔다.

외신도 손흥민을 향해 칭찬을 이어갔다. 영국 공영방송 BBC는 "대단히 훌륭한, 최고의 골이었다"고 엄지를 치켜세웠다. 영국 토크스포츠는 "손흥민은 토트넘에서 가장 활기찬 선수였다"며 "긴 거리의 강렬한 슈팅이 토트넘의 승점을 벌어들였다"고 칭찬했다.

영국 선은 경기를 중계하며 손흥민의 슛에 대해 "얼마나 멋진 슛인가! 토트넘은 손흥민을 중심으로 완벽하게 멋진 공격을 했다"며 "손흥민이 다시 경기를 뜨겁게 만들었다"고 높이 평가했다. 영국 풋볼 런던도 "손흥민은 웨스트햄 수비수들 사이에서 공간을 확보하기 위해 재빠른 발재간을 선보였다"며 "경기 막판 손흥민의 동점골은 환상적이었다. 미사일처럼 날아서 그대로 우측 골문을 갈랐다"고 엄지를 들어 올렸다.

최고 평점도 응당 손흥민의 몫이었다. 영국 데일리 스타는 손흥민에게 유일하게 고평점인 9를 줬다. 토크스포츠 평점도 유일하게 8을 받았다. 폿볼 런던과 미러는 공동 최고 평점인 7을 매겼다. 유럽축구통계전문 후스코어드 닷컴 평점도 오비앙(8.53)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8.49를 기록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