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12월 22일 09시 07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12월 22일 09시 20분 KST

오빠를 없애기 위해 산타할아버지에게 도움을 청했다

제니퍼 머피는 산타할아버지에게 전할 아주 중대한 메시지가 있다.

9살짜리 소녀는 엄마 조앤 머피와 함께 산타할아버지에게 보낼 메시지를 적었다. 캐나다 CBS뉴스가 확보한 동영상에 제니퍼가 사는 집이 보인다. 눈으로 덮인 마당엔 빨간색으로 쓴 메시지가 큼지막하게 적혀있다. "산타할아버지. 여기에 잠깐 서세요. 선물은 다 놔두시고 오빠는 데려가세요!"

제니퍼 엄마의 목소리가 동영상 배경에서 들린다. "올핸 눈사람이 아닌 약간 다른 걸 해보기로 했다."

CBS뉴스에 의하면 오빠 라이언은 이번 일을 별로 개의치 않아 하는 눈치다.

그렇다면... 산타할아버지, 올해 선물은 모두 제니퍼에게 주세요.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가장 아름답고 놀라운 크리스마스트리

kakao

 

*허프포스트US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