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12월 13일 05시 10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12월 13일 05시 13분 KST

조디 포스터가 성추문 사태에 대해 "트위터에 의한 재판은 바른 방법이 아니다"라고 말하다

배우이자 감독인 조디 포스터가 최근 쏟아지는 주요 남성 인사들의 성추문 파문을 "분수령"이라고 불렀다. 그러나 그는 'CBS 디스 모닝'에서 "다른 쪽 이야기도 반드시 들어봐야 한다"고 말했다.

조디 포스터는 #MeToo 운동에 대한 질문을 받자 "지금 일어나는 건 놀라운 일이다. 정의를 구현하기 위해서, 우리에게는 더 큰 대화, 훨씬 더 복잡한 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시간은 필연적이고, 다음에는 어떤 일들이 기다리고 있을지 정말로 기대된다. 내 생각에, 우리 모두는 치유받는 방법을 고대하고 있다. 목소리들을 듣기를 원한다. 다른 쪽의 목소리도 마찬가지로 듣기를 원한다. 진실로 뭔가를 바꾸기 위해서는 말이다"

그리고 그는 덧붙였다. "트위터 재판은 그 길로 가는 바른 방법이 아니다."

jodie foster

조디 포스터는 직접 연출한 넷플릭스 '블랙 미러'의 한 에피소드를 홍보하기 위해 이 프로그램에 나왔다. 위 동영상에서 성추문에 대한 그의 발언은 4분 58초쯤 시작된다.

허핑턴포스트US의 Jodie Foster On Sex Assault: ‘Justice By Twitter Is Not The Way To Go’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