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12월 07일 05시 04분 KST

'은혼' 감독이 '천년돌' 하시모토 칸나를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Twitter

영화 '은혼'의 후쿠다 유이치 감독이 하시모토 칸나를 여자 주인공으로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지난 6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는 영화 '은혼' 내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참석한 유이치 감독은 '천년돌'로 불리는 하시모토 칸나를 여자 주인공 '카구라'로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말했다.

티브이데일리에 따르면 유이치 감독은 "가장 먼저 생각한 것은 비주얼"이라며 "(남자 주인공) 오구리 슌과 함께 섰을 때 키 차이 같은 것을 고려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단순 비주얼 때문만은 아니었다.

한국일보에 따르면 유이치 감독은 칸나를 캐스팅한 또 하나의 이유로 '말'을 꼽았다. 유이치 감독은 "평소에도 이 사람이 재미있는 사람인지를 생각했다"라며 "평소 재미있는 이야기를 못 하는 사람은 재미있는 연기도 하지 못한다. 그런 의미에서 하시모토 칸나는 유머러스한 역할을 잘 할 거라는 확신이 있었다"고 말했다.

하시모토 칸나는 공연장에서 찍힌 사진 한 장으로 인해 지방 아이돌에서 순식간에 일본 전역에서 사랑받는 아이돌 스타가 됐다. 일본에서 인기가 높은 만큼 국내에서도 사랑받고 있다.

관련기사: 하시모토 칸나가 주황색으로 염색한 이유(사진)

big mac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