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12월 04일 11시 51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12월 04일 12시 11분 KST

송년회에서 가장 만나고 싶지 않은 사람 5(설문)

Truth Leem / Reuters
Glass measuring cups which have markings for mixing and cartoon faces for each different combination are seen in this picture illustration at the cup seller Love3's factory in Seoul June 7, 2011. Somaek, the mix of Korea's national alcohol soju -- a distilled vodka-like liquor -- with beer, is a popular tipple for many Koreans who find straight soju too strong, but aren't that keen on beer by itself. As a result, one lively debate when Koreans gather to drink is the best ratio of the concoction. For some, pouring soju and beer into glasses is a chance to brag about their mixology skills and prime somaek combinations. But now, a new glass measuring cup takes the mystery out of making the concoction, allowing partiers to mix according to their favourite taste every time. The cup provides guides for all possible permutations, from the 1:9 soju to beer mix described as "gentle and smooth" up to "Blackout" -- a 5:5 mix. Picture taken on June 7, 2011. To match Reuters Life! KOREA-DRINKING/ REUTERS/Truth Leem (SOUTH KOREA - Tags: SOCIETY)

4일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성인 회원 1,285명을 대상으로 '올해 송년회 계획'에 대해 설문했다. 설문 중 '송년회에서 가장 만나고 싶지 않은 사람'을 묻는 질문에 대해 나온 답들(중복응답)을 가장 많이 나온 순으로 적었다.

1위. 자기 자랑, 잘난 척하는 사람 (54.0%)

2위. 기억하기 싫은 과거 이야기를 자꾸 들추는 사람 (32.5%)

3위. 밥이나 술을 살 것처럼 말해놓고 돈 안 내고 도망가는 사람 (28.4%)

공동 4위. 참석자 중 한 명을 계속 놀리거나 트집 잡는 사람 (23.3%)

공동 4위. 이중삼중으로 약속을 겹치게 잡는 사람 (23.3%)

이 외에 '집에 못 가게 계속 붙잡는 사람'(17.7%), '송년회에 올 것처럼 해놓고 불참하는 사람'(13.5%) 등의 응답도 다수 등장했다.

관련 기사: 송년회에서 꼭 하는 듣기 싫은 말 17가지

drink retro

술 안 마시는 사람들이 듣는 가장 짜증나는 말 13가지

party drink

h/t 한겨레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