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11월 22일 07시 40분 KST

임종석의 발언에 청와대가 '함박' 웃었다(영상)

배우 채시라와 방송인 박수홍이 청와대를 방문했다. 그러나 현장의 분위기메이커는 채시라도, 박수홍도 아니었다. 그건 바로 '미스터 함박', 임종석 비서실장이었다.

20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홍보대사인 채시라와 박수홍은 올해 '사랑의 열매' 1호 기부자인 문재인 대통령에 열매를 달아주기 위해 청와대를 찾았다.

채시라 만난 임종석의 재치 있는 멘트

'미스터 함박'답게, 모두를 함박 웃게 만든 재치있는 발언이었다.

이날 현장 영상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