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11월 08일 04시 57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11월 08일 04시 58분 KST

'사이영상 2회' 로이 할러데이, 비행기 사고로 사망

메이저리그 사이영상 2회에 빛나는 투수 로이 할러데이가 불의의 비행기 추락 사고로 사망했다. 향년 40세.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 해안에서 멕시코만으로 추락한 비행기 사망자 중 한 명이 할러데이였다고 보도했다. 비행기는 할러데이 개인 소유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경찰에 의해 할러데이의 사망 사실이 확인됐다.

roy halladay

지난 1998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뒤 2013년까지 16년을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필라델피아 필리스에서 활약한 할러데이는 통산 203승을 거둔 명투수. 특히 2003년 아메리칸리그와 2010년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을 받으며 양대리그에서 두 차례나 수상했다.

지난 1998년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메이저리그 데뷔한 할러데이는 2013년 필라델피아 필리스를 끝으로 현역 은퇴할 때까지 두 팀에서 16시즌을 뛰었다. 통산 416경기(390선발) 203승105패 평균자책점 3.38 탈삼진 2117개. 20승 시즌이 3번이나 있었고, 총 10번의 두 자릿수 승수 시즌을 보냈다.

지난 2010년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1차전에선 신시내티 레즈 상대로 노히터 게임을 하기도 했다. 통산 8번의 올스타에 선정된 스타로 팬들에게 사랑을 받았지만 뜻하지 않은 사고로 유명을 달리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