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10월 09일 15시 20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10월 09일 15시 37분 KST

[속보]노벨 경제학상 '넛지'의 작가 리처드 탈러 수상

richard thaler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상위원회는 올해 노벨 경제학상에 리처드 탈러(Richard H. Thaler) 미국 시카고대 교수가 선정됐다고 9일(현지시간) 밝혔다.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상위원회는 9일(현지시간) "제한된 합리성과 사회적 선호 및 자제력의 결여가 개인의 결정과 시장의 결과에 어떤 구조적인 영향을 미치는지를 연구해 경제적 의사 결정의 분석에 실질적인 심리학적 가정을 도입했다"고 평가했다.

노벨위원회가 제한적 합리성(Bounded Rationality), 사회적 선호(social preferences) 그리고 자제력(self-control) 이라는 세 가지 인간 행동의 결정 요소가 개인과 사회 전반의 경제적 선택에 어떤 식으로 영향을 끼치는지를 실험 과학적 측면에서 연구한 탈러의 공로를 인정한 것.

또한 그는 이러한 연구를 바탕으로 세계적 베스트셀러인 '넛지(nudge)-똑똑한 선택을 이끄는 힘'(2009) 등의 저서를 발표한 작가로도 유명하다.

한편 노벨 경제학상은 엄밀하게 말하면 '노벨상'이라고는 할 수 없다.

노벨 경제학상은 문학, 평화, 생리의학, 물리, 화학 등의 공식적인 노벨상과는 달리 1968년 스웨덴 중앙은행 창립 300주년을 맞아 만든 상으로 정식 명칭은 ‘알프레드 노벨을 기리는 스웨덴 중앙은행(Sveriges Riksbank) 경제학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