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9월 15일 10시 52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9월 15일 10시 54분 KST

매기 질렌할이 마침내 '테일러 스위프트의 스카프'에 대한 질문을 언급했다

영화 '다크나이트' 등에 출연한 배우 매기 질렌할은 지난 2012년부터 '테일러 스위프트의 스카프'에 대한 질문에 시달려야 했다.동생인 제이크 질렌할과 테일러 스위프트의 관계 때문이다. 두 사람은 3개월간 교제한 뒤 헤어진 바 있다.

최근 브라보TV '와치 왓 해픈즈 라이브'에 출연한 매기 질렌할은 예전부터 "사람들이 스카프에 대해 왜 묻는지 이해할 수 없었다"라고 밝혔다. 이에 호스트인 앤디 코헨은 문제의 스카프가 테일러 스위프트의 노래 '올 투 웰'(All Too Well)에서 처음 언급됐다고 설명했다. '올 투 웰'에는 "너희 누나 집에 스카프를 두고 왔어. 지금도 서랍에는 내 스카프가 있겠지."라는 가사가 있다.

테일러 스위프트가 '올 투 웰'을 발표한 직후, 팬들은 이 곡이 전 남자친구인 제이크 질렌할을 '디스'하기 위해 만든 게 아니냐고 추측했다. 가사에 언급된 '누나'가 매기 질렌할이고, 질렌할의 집에는 아직 테일러 스위프트의 '스카프'가 있다는 것. 그 후로 매기 질렌할은 의문의 스카프에 대한 질문을 수차례 받았고, 지난 13일 마침내 답을 내놨다.

질렌할은 스카프의 행방을 아느냐는 앤디 코헨의 질문에 "전혀 짐작이 가지 않는다. 정말 내 서랍 속에 있을 수도 있다. 잘 모르겠다. 이전에도 같은 질문을 받은 적이 있다"라고 답했다.

한편, 질렌할이 출연한 HBO 드라마 '더 듀스'는 오는 지난 10일 방영을 시작해 로튼토마토서 신선도 95%를 기록하며 호평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