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8월 22일 10시 47분 KST

'청춘시대2' 감독이 '온유 하차'를 두고 밝힌 심경

'청춘시대2'의 이태곤 감독이 출연 배우였던 온유가 '성추행 논란'으로 하차한 것에 대해 "안타깝다"는 입장을 밝혔다.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 아모리스홀에서는 JTBC '청춘시대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이태곤 감독은 온유의 하차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1

이태곤 감독.

OSEN에 따르면 이 감독은 "촬영장 분위기는 언제든 좋다"라며 "불미스러운 일이 있어서 혼선이 있었는데 그런 것은 언제든 팀워크로 극복할 수 있다"고 전했다. 또 "온유는 내가 만난 연예인 중 참 마음에 들고 열심히 하는 친구라 개인적으로 좋았는데 안타깝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곧 "아직 시간이 있는데 촬영은 극복할 수 있다. 별다른 지장 없을 것"이라고 촬영분에 대한 우려를 불식시켰다.

1

'청춘시대2' 출연진 한예리·한승연·박은빈·지우·최아라.

한편 지난 18일 '청춘시대2' 측 관계자는 "이유진이 하차한 온유의 후임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이유진은 극 중 연애를 모르는 공대남 권호창 역을 맡는다.

유시민 드라마 작가 필명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