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7월 04일 07시 09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7월 04일 10시 13분 KST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는 성공으로 보인다

KCNA KCNA / Reuters
North Korean leader Kim Jong Un looks on during a ballistic rocket test-fire through a precision control guidance system in this undated photo released by North Korea's Korean Central News Agency (KCNA) May 30, 2017. KCNA/via REUTERS ATTENTION EDITORS - THIS IMAGE WAS PROVIDED BY A THIRD PARTY. EDITORIAL USE ONLY. REUTERS IS UNABLE TO INDEPENDENTLY VERIFY THIS IMAGE. NO THIRD PARTY SALES. SOUTH KOREA OUT.

일단은 성공으로 보인다.

북한은 7월 4일 평안북도 방현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불상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의하면 군 당국은 이번 미사일 발사가 성공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연합뉴스가 인용한 정부 소식통은 "북한이 발사한 탄도미사일은 비행거리 800∼900km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북한 미사일 발사는 지난 달 8일 이후 한 달만이며,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을 마친 지 사흘 만이다. 올해 북한은 모두 10차례 미사일 발사 시험을 했다.

이에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오전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 소집을 지시했다. NSC 상임위가 소집된 것은 문 대통령 취임 이후 4번째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