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7월 01일 12시 09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7월 01일 12시 11분 KST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만남 도중 아찔한 일이 벌어졌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의 사진을 찍으려던 기자들의 뜨거운 취재 열기에 트럼프는 "당신들은 점점 심해지는군"이라고 투덜거렸다.

현장을 담은 영상에 따르면 대통령 집무실에 모인 이들은 두 대통령의 사진을 찍으려다 트럼프 옆 탁자 위에 올려진 전등을 넘어뜨릴 뻔 했다.

이에 트럼프는 "진정해, 여러분. 저기, 진정하라고. 당신들은 점점 심해지는군. 저들이 탁자를 넘어뜨릴 뻔했어."라고 말했다.

어떤 이는 "그만하시라. 이곳은 대통령 집무실이다. 그만하라."라고 외치기도 했다.

트럼프는 곧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사실 굉장히 친절한 기자단이다. 너무 신경 쓰지 않아도 좋다. 방금 탁자 하나를 잃을 뻔했지만 말이다."라고 전했다.

아래 영상으로 이날 현장을 직접 확인해보자.

허프포스트US의 Oval Office Press Chaos: ‘You Guys Are Getting Worse,’ Says Trump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