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6월 28일 15시 33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6월 28일 15시 37분 KST

델타항공 잡지 커버에 등장한 쥐스탱 트뤼도가 '쩍벌남'의 진수를 보여주다 (사진)

캐나다 총리이자 성소수자 퍼레이드 단골 참석자, 멋진 양말 애호가인 쥐스탱 트뤼도가 미국 델타 항공의 기내 잡지 '스카이'의 커버에 등장했다.

항공사 측이 낸 자료에 따르면, 커버스토리에는 "트뤼도 총리와 캐나다의 관례, 그가 나라를 이끌면서 마주하는 도전과 기회에 대한 심층 탐구"가 담겨 있다.

그러나 솔직히, 저 엄청난 맨스프레드(manspreads ; aka 쩍벌남), 저 양말, 의자를 거꾸로 돌려 앉은 저 포즈 말고 다른 걸 누가 신경이나 쓰겠는가? 소셜미디어를 보면, 아무도 없는 것 같다.

지금 하던 대로 계속 해주길, 트뤼도.

* 이 글은 허프포스트US의 Justin Trudeau Shows Us What Manspreading Is On Cover Of Delta’s Magazine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