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5월 10일 07시 16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5월 10일 07시 16분 KST

세월호 선체에서 처음으로 '사람 뼈'가 발견됐다

뉴스1

세월호현장수습본부는 10일 오전 8시10분쯤 세월호 선체 수색 중 4층 선미 좌현쪽에서 뼈 2점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수습본부는 "신원확인팀의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전문가 육안 감식결과 사람의 뼈로 추정돼 국과수 본원에 정밀조사를 의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DNA 분석결과는 약 1개월 정도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미수습자 가족의 요청으로 뼈 부위와 크기 등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