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5월 03일 06시 33분 KST

황영철이 탈당 선언을 번복하고 바른정당에 남기로 했다

뉴스1
새누리당을 탈당한 황영철 의원이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개혁보수신당 의원총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16.12.27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지지를 선언하며 2일 바른정당을 탈당하겠다고 선언한 의원 중 하나인 황영철 의원이 탈당 선언을 번복하고 바른정당에 남겠다고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3일 보도했다.

황 의원은 3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고민 끝에 바른정당에 남기로 했다"고 말했다. 황 의원은 "(탈당파들의) 보수 대통합 대의를 폄훼하는 한국당 친박(친박근혜) 패권세력과 함께 할 수 없다고 생각했다"면서 "바른정당의 창당가치를 끝까지 지키는 것이 옳은 길이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5월 3일)

황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이와 같은 내용의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