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4월 13일 13시 01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4월 13일 13시 20분 KST

엑소의 세훈이 스코틀랜드로부터 '귀족' 칭호를 받았다는 기사의 진실

아이돌 그룹 엑소(EXO)의 멤버인 '세훈'이 중국의 팬들로부터 스코틀랜드 정부가 주는 '귀족'의 칭호를 부여받았다는 기사들이 나왔다.

construction site

세훈이 귀족처럼 아름답고 선물 자체에 큰 의미가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보도는 사실과 조금 다르다.

일단 중국의 팬 페이지 '웜윈드'(Warmwind)에서 세훈의 생일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 4월 12일 스코틀랜드의 아주 작은 땅을 사 선물로 준 것은 사실이다.

construction site

그러나 이 증명서를 발행한 기관은 스코틀랜드 정부가 아니다. 세훈에게 '로드'의 호칭을 부여한 이 단체는 '하이랜드 타이틀'이라는 환경보호단체로 당연히 사설 기관이다.

construction site

특히 잘못된 정보 전달을 막기 위해 홈페이지 하단에 이렇게 써 놓기도 했다.

"귀족 작위를 돈으로 살 수 없다는 사실을 명심하세요. 이건 다 재밌자고 하는 일입니다."

construction site

이 사이트에서 주는' 로드' 인증서를 받으려면 1제곱피트의약 0.0281평)의 땅을 구매(이것 역시 농담, 국외 부동산 구매는 그리 간단하지 않다)해야 하는데, 약 30파운드 정도(4만 2천 원)의 가격이다.

세훈의 팬들이 세훈의 이름으로 환경 보호 단체에 기부했다고 표현하는 편이 더 정확할 것이다.

하여튼 세훈의 생일을 축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