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3월 28일 10시 12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3월 28일 10시 12분 KST

오늘 5시 30분경, 바른정당의 대선 후보가 발표된다

제19대 대통령 선거에 나설 바른정당 대선 후보를 선출하기 위한 대통령후보자 선출대회의 막이 올랐다.

news1

바른정당은 이날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바른정당 대통령 후보자 선출대회를 열고 유승민 후보와 남경필 후보 중 한 명을 당 대선후보로 선출한다.

바른정당 경선은 국민정책평가단 투표 40% 일반국민 여론조사 30%, 당원선거인단 30%를 합산한다. 이중 국민정책평가단 투표와 일반국민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 당원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투표까지 마친 상태로, 이날 대의원 3000명이 참여하는 현장 투표만 남겨둔 상태다.

바른정당 대통령후보자 선출대회는 주호영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남경필 후보와 유승민 후보로 20분간의 정견발표가 이어진다. 이어 대의원 3000명을 대상으로 한 현장투표가 실시된다.

현장투표가 종료되면 곧바로 국민정책투표단 투표와 일반국민 여론조사, 당원선거인단 투표에 대한 합산 작업을 진행한 뒤 당 대선후보를 공식 발표한다.

바른정당 대선후보는 이날 오후 5시 30분쯤 결과가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