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3월 22일 14시 09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3월 22일 14시 20분 KST

'침몰 1072일'만에 세월호 선체 해저면 약 1m 인양됐다

뉴스1

22일 오후 3시30분께 세월호 선체가 해저면에서 약 1m 인양됐다.

해수부는 “확인 결과 선체가 해저면에서 뜬 것이 확인되면, 이후 선체의 수평을 맞추는 하중조절 작업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해수부는 시험 인양과정이 모두 마무리되면 기상 등을 확인해 본 인양 추진여부를 확정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