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3월 22일 12시 46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3월 22일 12시 46분 KST

한 수학학원장이 불면증이라며 수면제 처방받은 뒤 저지른 일

Manuel-F-O

청주지방검찰청은 22일 여성들에게 수면제를 먹인 뒤 성폭행한 청주의 한 수학학원장 A씨(29)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A씨는 2015년 12월부터 지난해 12월까지 20~30대 여성 8명을 성폭행한 혐의다.

A씨는 길을 지나다 본 여성들에게 접근, 안면을 익힌 뒤 수면제를 탄 음료를 마시게하고 정신을 잃은 여성을 숙박업소 등으로 데려가 성폭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불면증을 이유로 병원에서 수면제를 처방받은 뒤 이 같은 짓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지난해 12월 피해 여성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