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3월 13일 06시 40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3월 13일 06시 57분 KST

한 남자가 우유에 피자를 찍어 먹었고, 그로 인해 인터넷이 난리다

당연한 소리지만, 피자는 정말로 맛있다. 물론 우유도 훌륭하다. 특히 쿠키와 같은 달콤한 음식과 마실 때는 말이다. 하지만 피자와 우유의 만남? 그건 절대 안 된다.

생각해보라. 피자는 치즈 범벅이다. 그리고 치즈는 우유가 주원료다. 따라서 피자에 우유를 더하는 건 '배탈이 생겼으면'하는 행동과 마찬가지다. 유제품을 그렇게 한꺼번에 많이 먹는 건 절대 금물이다!

그런데도 우유와 피자를 꼭 함께 먹겠다고 고집하는 사람들이 있다.

한 트위터리안이 다음 캡션과 함께 멀쩡한 페퍼로니 피자를 우유에 담근 사진을 공유한 것이다. "피자 + 우유 = 황홀한 조화 😋😋😋"

그런데 IsaiahDaGawdd님, 이건 아니지. 절대 황홀한 조화가 아니라고. 당신 부모가 대체 누구야?

우린 피자와 우유의 결합을 절대로 인정할 수 없다. 그리고 인터넷도 우리와 같은 생각이다.

캡션: 기분 좋은 하루였다. 피자를 우유에 찍어 먹는 사진들이 트위터에 올라오기 전까지는 말이다.

캡션: 피자를 우유에 찍어 먹는 거... 정말 끔찍하다.

캡션: 파인애플 피자를 먹는 것까진 어쩔 수 없다. 그런데 리트윗 몇 개 더 얻자고 피자를 우유에 찍어 먹는다? 대체 피자가 당신에게 무슨 잘못을 했길래 이런 짓이야.

캡션: 친구가 방금 우유에 피자를 찍어 먹었다. 이건 절대 옳지 않은 XX같은 행동이다.

캡션: 피자에 대해 어쩌면 이렇게 무례할 수 있지?

캡션: 피자를 우유에 담근 사진을 방금 봤다. 너무 혼란스럽다.

캡션: 사람들이 일부러 피자를 우유에 찍어 먹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다. 난 이런 잔혹 행위에 가만히 있을 수 없다.

캡션: 피자를 우유에 찍어 먹는 당신은 지옥에 갈 거다. 우회 가능성 없이 곧바로 말이다.

그러니 우유는 쿠키 먹을 때를 대비해 남겨 놓자. 피자를 위한다면 말이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아침용 피자

 

*허핑턴포스트US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