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28일 12시 49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2월 28일 12시 49분 KST

박 대통령이 박사모의 '백만 통 러브레터'에 보였다는 반응

PARIS, FRANCE - JUNE 03:  South Korean President Park Geun-hye poses prior to a meeting with French President Francois Hollande at the Elysee Presidential Palace on June 3, 2016 in Paris, France. President Park Geun-Hye is in Paris for a three-day state visit.  (Photo by Chesnot/Getty Images)
Chesnot via Getty Images
PARIS, FRANCE - JUNE 03: South Korean President Park Geun-hye poses prior to a meeting with French President Francois Hollande at the Elysee Presidential Palace on June 3, 2016 in Paris, France. President Park Geun-Hye is in Paris for a three-day state visit. (Photo by Chesnot/Getty Images)

박사모 정광용 회장이 “박근혜 대통령이 자신의 생일에 박사모가 보낸 ‘백만통의 러브레터’에 감사 메시지를 보냈다”고 주장했다. 정 회장은 28일 박사모 인터넷 카페에 “우리는 박근혜 대통령님의 65회 생신을 맞아 ‘백만통의 러브레터’를 모았고, 이를 생신이신 2월2일 청와대 민원실에 접수했습니다. 이 많은 편지가 며칠 전에 대통령님께 전달됐다고 합니다. 그리고 오늘 오후 청와대로부터 대통령님의 메시지가 왔습니다”라고 밝혔다.

정 회장은 이어 “비서실을 통해 저에게 전달된 말씀을 그대로 옮깁니다.‘‘‘백만통의 러브레터’ 편지를 받았습니다. 여러분의 편지를 읽어보았습니다. 고맙고, 감사드립니다. 저에게 큰 격려가 되어습니다. 감사합니다. 대통령 박근혜’”라고 적었다. 박사모는 지난 2일 박 대통령의 생일을 맞아 박사모 회원들의 엽서와 편지 등을 모아 청와대 민원실에 전달했다.

박사모 맞불 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