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25일 09시 14분 KST

촛불집회에 참석하는 문재인에 대한 '테러' 첩보를 경찰이 입수했다

연합뉴스

25일 서울에서 열리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 촉구 촛불집회에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 문재인 전 대표가 참석 예정인 가운데 문 전 대표에 대한 테러 첩보가 입수돼 경찰이 신변보호에 나섰다.

경찰에 따르면 인천에 거주하는 정모(56)씨가 이날 서울 덕수궁 대한문 앞에서 열리는 친박(친박근혜) 단체의 탄핵 반대집회 참석 후 촛불집회 장소로 이동해 문 전 대표에게 위해를 가하겠다고 예고했다는 첩보가 입수됐다.

경찰은 정씨 거주지와 위치를 파악하는 한편, 문 전 대표에게 신변보호 인력을 붙여 만약의 사태에 대비할 방침이다.


Photo gallery썰전 문재인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