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15일 11시 04분 KST

잘생긴 '머그샷'으로 모델이 된 남자가 뉴욕패션위크에 데뷔하다

잘생긴 '머그샷' 때문에 소셜미디어 스타가 되고 모델 계약까지 따낸 남자 제레미 믹스가 뉴욕패션위크의 런웨이에 데뷔했다.

제레미 믹스는 필립 플레인 쇼의 런웨이를 걸으며 우리가 왜 그의 범죄자 시절 사진에 그토록 매혹당했는지를 다시 한 번 멋지게 증명했다.

jeremy meeks

이 남자가 도저히 떠오르지 않는다면 지난 2014년의 기사를 다시 한 번 볼 필요가 있다. 그는 불법 무기 소지 등의 혐의로 붙잡혀 경찰서에서 찍힌 머그샷이 페이스북에서 8만 번 이상의 '좋아요'를 기록하면서 소셜미디어 스타가 됐다.

jeremy meeks

jeremy meeks

2016년 출소한 그는 모델 에이전트와 활동 계약을 맺었고, 심지어 영화 계약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 보그 프랑스 편집장인 카린 로이펠트와 찍은 이 사진을 보라. 두 사람의 콜라보레이션을 기대해도 될까?

이 '범죄적으로' 잘생긴 남자의 모습을 다시 감상하시라!

jeremy meeks

jeremy meeks

허핑턴포스트UK의 ‘Hot Mugshot Guy’, Jeremy Meeks, Just Walked The Runway At New York Fashion Week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