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12일 05시 55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2월 12일 05시 55분 KST

장제원 의원이 '고등래퍼' 출연 아들 장용준 관련 논란에 당 대변인직을 내려놓다

바른정당 장제원 의원이 12일 아들 용준 군의 '성매매 의혹'과 관련해 페이스북에 당 대변인직과 부산시당위원장직을 내려놓겠다는 글을 게시했다.

장 의원은 "뜬 눈으로 밤을 지새웠습니다. 국민들께 사죄드립니다. 바른정치 해보고자 시작한 지 얼마 되지도 않아 당에 큰 피해를 입혔습니다. 대변인직과 부산시당위원장직을 내려놓겠습니다"라며 당직 사퇴 의사를 밝혔다.

그는 "수신제가를 하지 못한 저를 반성하겠습니다. 아들 문제뿐만 아니라 저로 인해 상처받은 모든 분들께도 참회하는 시간을 가지겠습니다. 저를 깊이 수양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무릎꿇고 용서를 구합니다"라며 사과했다.

장 의원의 아들 용준 군은 10일 처음 방송한 Mnet '고등래퍼'에 출연해 관심을 모았으나 방송 직후 장 군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성매매를 시도한 정황이 드러나 논란을 빚었다.

- 장제원 의원이 '고등래퍼' 출연 아들 장용준 관련 논란에 사과했다

1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