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10일 05시 14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2월 10일 05시 14분 KST

삼성전자, 내달부터 부·차장 없애고 '님'으로 호칭한다

이젠 삼성에서도 '님'이다.

올해부터 삼성전자에서는 부장, 차장, 과장, 대리 등 전통적인 샐러리맨의 직급이 사라진다. 그리고 직원 간 호칭도 '○○○님' 한다.

삼성전자는 2월 10일 위 내용을 골자로 한 인사제도 개편안을 시행한다고 발표했다. 사원1(고졸)·사원2(전문대졸)·사원3(대졸), 대리, 과장, 차장, 부장 등 7단계 직급이 사라지고 그 대신에 개인의 직무역량 발전 정도를 나타내는 CL(Career Level) 1∼4 체제로 바뀌게 된다. 수직적 직급 체계가 수평적으로 전환되는 것이다.

이에 따라 직원 간에 상대방을 부를 때 주로 '○○○님'이라고 하게 된다. 부서별로 업무 성격에 따라 '프로', '선후배님' 등 다른 수평적 호칭을 사용할 수 있다. 다만, 팀장, 그룹장, 파트장, 임원은 직책으로 불리게 된다.

samsung

삼성전자 관계자는 "새 인사제도는 수직적 틀을 깨뜨림으로써 직원들 사이에 입사 연도보다는 업무 능력을 존중하는 분위기가 정착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는 능력 있는 후배가 선배보다 더 높은 직급을 받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삼성그룹 관계자는 "계열사의 직원 승격 인사는 사장단 인사와 직접적인 연관성이 적어서 3월 1일 자로 하게 될 것"이라며 "삼성전자에서 새 인사제도가 시행되면 다른 계열사로도 확산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