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08일 06시 21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2월 08일 06시 21분 KST

런던의 빨강 전화부스가 검은색으로 변신 중이다

런던을 상징하는 두 개의 물건이 있다면 그건 빨강색 버스와 빨강색 공중전화부스일 것이다. 그런데 지금 이 중 하나인 빨강색 공중전화부스가 90년 만에 새로운 디자인으로 변신 중이다. 그것도 검은색으로.

telephone box london

‘허핑턴포스트UK’의 보도에 따르면, 이 새로운 전화부스는 ‘New World Payphones’이라는 회사가 21세기의 사용자에 맞춰 고안한 것이다.

the

이 공중전화부스는 사용자들에게 무료 와이파이 핫스팟과 방수시스템이 적용된 터치스크린을 통해 지역 정보를 제공한다. 또한 당장 스마트폰이 없는 사람들을 위해 전통적인 공중전화도 비치되어 있다. 또한 스크린을 통해 광고를 유치할 수 있어서 유지비용을 절감할 수도 있다고 한다.

Photo gallery
런던의 새로운 공중전화부스
See Gallery


런던의 공중전화부스를 변신시키려는 시도는 이전에도 있었다. 지난 2014년 10월에는 런던정경대학의 학생들이 초록색 공중전화부스를 개발하기도 했다. 솔라패널을 이용해 사용자들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 등을 무료로 충전할 수 있게 한 부스였다.

solar box lon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