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03일 04시 41분 KST

‘인생술집' 이다해, 세븐과의 러브스토리 대공개..新 사랑꾼 등극 [종합]

첫 19세 등급 방송에 딱 맞는 게스트였다. 배우 이다해가 새롭게 바뀐 ‘인생술집’에 출연해 솔직하고 가감 없는 토크를 펼쳤다.

2일 오후 11시에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배우 이다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다해는 세븐과의 연애 스토리부터 30대 여배우로서의 고민까지 자신의 모든 것에 대해 가감 없이 고백하며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을 뽐냈다.

1

이다해는 세븐과의 러브스토리에 대해 “돌려서 이야기할 게 뭐있냐 세상 다 아는 이야기인데”라며 쿨하게 이야기 했다.

그녀는 “원래 알던 사이이긴 했지만 친한 사이는 아니었다. 세븐이 군대 다녀와서 같이 아는 지인을 통해 만나게 됐다. 저도 처음에는 대중과 시선과 같았다. 안 좋은 이미지였다. 이건 아니지 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결과적으로 만나게 됐는데 계속 그런 생각으로 안 나갔다면 제 인생에서 가장 후회하는 일이 되지 않았을까하는 생각이 든다”고 세븐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이다해는 세븐에 대해 “생각과는 다르게 순수하고 해맑았다. 나 같으면 그 상황에 해맑지 못할 것 같은데 아기 같은 모습이었다. 이야기를 듣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세븐은 제가 힘든 시기에 위로가 돼줬다고 하는데 오히려 제가 힘든 시기에 그 사람의 밝은 에너지를 받고 긍정적으로 변한 것 같다”고 사랑꾼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이외에도 이다해는 중국 활동과 30대 여배우로서 겪었던 슬럼프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늦게 온 손님으로는 배우 윤소이가 등장했다. 두 사람은 KBS2 '아이리스2'에 함께 출연하며 친분을 키웠다고 밝혔다. 절친한 사이답게 이다해와 윤소이는 서로에 대해 폭로하며 수위 높은 대화로 MC들을 들었다 놨다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