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02일 04시 34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2월 02일 04시 34분 KST

'라스'김구라·김정민·예정화, 깔끔한 스캔들 해명(feat.마블리) [종합]

해명과 폭로의 연속이었다. 화끈한 입담을 지닌 김정민과 예정화 그리고 김나영과 최은경은 쉴 새 없이 폭로를 이어가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예정화를 위해서 마동석이 깜짝 전화 연결을 하면서 감동까지 선물했다.

1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위기탈출 넘버 파이브' 특집으로 김정민과 예정화 그리고 김나영과 최은경이 출연했다.

열애설로 뜨거웠던 김정민과 김구라는 적극적으로 열애설을 해명했다. 김정민과 김구라 모두 열애설에 대해 불쾌하다는 심경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앞으로 절대 가능성도 없다고 여러 차례 밝혔다. 그러면서 김정민은 열애설을 믿은 윤종신에게 더 서운했다는 심경을 털어놓기도 했다.

처음으로 열애설을 제기했다고 오해를 받은 예정화 역시도 세 사람과 함께 출연한 프로그램에서 열애설에 생긴 오해를 해명했다. 예정화는 "두 사람이 정말로 사귀었다면 함구했을 것이다"라며 "제가 부족해서 생긴 일이다. 옆에서 (마동석이) 많이 위로해줬다"고 말했다. 이 사건으로 인해 예정화는 응급실에 실려갈 정도로 큰 충격을 받았다.

sdf

열애설의 후폭풍은 계속 되고 있었다. 김정민은 열애설 이후 기사 제목에서 김구라와 관련된 것을 보고 신경 쓰인다는 것을 털어놨다. 김정민과 김구라는 서로의 결혼식에 초대하면 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예정화는 마동석과 열애에 대해서도 솔직히 털어놨다. 예정화는 마동석이 배우로서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을 보고 존경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몸이 아픈 마동석을 위해서 특대 사이즈 안마 의자를 선물했다고 밝혔다. 마음 고생으로 입원 했을 당시 자신을 챙겨준 마동석에 대한 고마움을 표현했다.

sdf

마동석은 예정화를 응원하기 위해서 직접 전화연결을 했다. 마동석은 지난해 구설에 휘말린 예정화에 대한 걱정을 전했다. 마동석은 "마음이 여려서 안타까웠다"고 걱정했다. 그러면서 마동석은 "예정화가 마음이 여리고 착하다. 가족한테 잘하는 모습이 예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예정화에 대한 응원을 전했다. 마동석의 응원에 감격한 예정화는 눈물을 흘렸다.

최은경의 화끈한 입담도 이어졌다. 최은경은 남편을 두 번째 만날 때부터 방귀를 뀌었다고 털어놨다. 또한 최은경은 교환교수를 떠난 남편이 돌아오는 날이 다가울수록 원형탈모가 심해졌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짠돌이 박수홍에 대한 여러가지 폭로가 이어졌다. 최은경은 함께 '동치미'를 진행하는 13년 절친 박수홍이 짠돌이라고 폭로했다. 최은경은 박수홍이 울면서 회식을 계산했다고 밝혔다. 김정민 역시도 박수홍이 짠돌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황보는 박수홍이 계산하는 모습을 지켜봤다고 증언했다.

또한 최은경은 어머니에게 상처를 준 사연도 언급했다. 최은경은 어머니랑 같이 살면서 사이가 좋지 않아서 실수로 "어머니 때문에 죽어버리고 싶다"는 문자를 보낸 사실을 털어놓으면서 어머니에 대한 미안함으로 눈물을 흘렸다.

해맑은 예정화는 애창곡인 '분홍립스틱'을 깜찍하게 소화하며 남다른 매력을 보여줬다. 김정민은 8년전 발표한 자신의 노래 '넌 아냐'를 열창하며 김구라와 열애설 해명에 못을 박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