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2월 01일 11시 21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2월 02일 05시 48분 KST

'포켓몬고' 한국 유저들의 포켓몬 작명 센스는 대단했다

지난 1월 24일, 나이앤틱의 증강현실(AR) 게임 포켓몬고가 드디어 국내에도 서비스를 시작했다. 해외에서는 인기가 조금 시들해졌으나, 국내에서는 출시 일주일만에 아이폰 무료 게임 순위에서 1위를 차지했다.

pokemon go

'포켓몬 고'의 매력 중 한 가지는 자신이 잡은 포켓몬들에게 새로운 이름을 지어줄 수 있다는 것이다. 이미 지난 6개월 간 해외 유저들이 자신의 포켓몬들에 유쾌한 이름을 지어주는 걸 지켜만 봐야 했던 국내 유저들이 가만히 있을 리 없다. 해학의 민족답게 포켓몬에게는 다양한 이름이 붙었다. 소셜 미디어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주목받은 포켓몬들의 멋진 이름을 모았다.

포켓몬고 유저들의 네이밍 센스

혹시 더욱 신박한 포켓몬 이름을 지었다면 알려주시길.

h/t 페이스북 김홍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