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30일 16시 50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1월 30일 16시 50분 KST

‘도깨비' 작곡가 '표절의혹? 범죄·명예훼손..법적대응'

‘도깨비’ OST 작곡가 이승주가 표절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30일 작곡가 이승주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장문의 글을 게재, 표절논란에 대해 악보를 첨부하며 상세히 해명했다.

이승주는 “드라마 ‘도깨비’ OST를 통해 많은 사랑을 주셔서 언제나 감사한 마음으로 지내고 있습니다”며 “최근, ‘표절헌터’라는 한 유튜버가 제가 만든 곡들에 대해 표절 의혹을 제기하여, 이미 7주전에 사실무근 입장을 밝혔으나, 일부 누리꾼들의 악의적인 흠집 내기가 도를 넘는 수준으로 지속되는 만큼, 드라마와 드라마 속 음악을 사랑해주시는 시청자들께 누를 끼치지 않기 위해 다시 한 번 입장을 밝힙니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하 입장 전문.

1. 크러쉬 ‘Beautiful’

lee

유사하다고 지적된 엔리케 이글레시아스(Enrique Iglesias)의 ’Quizás’라는 곡과 크러쉬의 “Beautiful” 곡의

A파트와 C파트를 코드와 멜로디로 비교 해보았습니다.

Enrique Iglesias “Quizás 곡은 bpm62정도의 슬로우템포의 발라드곡이구요 Bb key입니다.

크러쉬의 “Beautiful” 곡은 bpm110 미디움 알엔비 곡입니다.

Bb key입니다.

남자가수분들의 곡의 많이 쓰이는 Bb key만 같을뿐 코드 진행도 다르고 멜로디 진행도 전혀 비슷한 부분이 없습니다.

2. 찬열, 펀치 ‘stay with me’

이 곡에 대해서 온라인상의 댓글이나 리뷰를 통해 비슷한 곡들이라고 지적된 곡들을 찾아서 들어보았습니다. 코드를 분석해 C Key 로 조옮김을 하고 메인 테마 부분의 4마디 코드진행을 예를 들어 보겠습니다.

찬열,펀치-Stay with me -Am- F- C -G/B

Alan Walker -faded - Am- F- C -G

John Legend-All of me - Am- F- C -G

Red Hot Chili Peppers -Otherside - Am- F- C -G

Kelly Clarkson - Stronger -Am- F- C -G/B

Boulevard des airs-Bruxelles - Am- F- C -G

예를 든 이 곡들은 조옮김을 하면 거의 똑같은 코드 진행이거나 마지막 코드만 다릅니다. 코드를 구성하는 음들 중에 제일 높은 탑 노트가 비슷한 곡들이 있어서 비슷하다고 느낄 수있지만, 이런 곡들은 찾아보자면 수백곡이 넘습니다.

장르를 떠나서 코드 진행이 3코드 4코드 진행이 많은 요즘 곡들에서 비슷한 코드진행으로 표절이라고 보기에는 너무 비슷한 진행들이 많습니다. 이것이 문제가 되었다면 저 모든 곡들이 표절 논란에 휩싸였겠지요.

표절에 대한 기준이 예전엔 8마디가 같거나 유사하면 표절로 판단되어 졌으나 지금은 애매한 기준들 때문에 표절 기준이 없어지고 친고죄로 원작자가 소송을 제기 하면 그때부터 표절시비가 가려지게 되어있습니다.

그리고 예전엔 마디수를 기준으로 했지만 현재는 마디수보다 멜로디를 중심으로 화음와 리듬의 형식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가려지고 있습니다.

언급한 곡들 가운데 보컬 멜로디가 비슷한거나 같은 부분은 한곡도 없습니다.

코드진행에서 주는 분위기와 악기 배치와 사운드 메이킹에 있어서 비슷한 분위기는 느끼시는 분들이 계신 것 같지만, 멜로디와 전체 구성은 완전히 다른 곡입니다.

기타 주법에 관해 이야기 해보자면 평범한 일렉기타의 클린톤을 스타카토로 연주하고 몽환적인 느낌을 주고자 reverb와 Delay 를 많이 사용해 공간감이 큰 사운드를 만들었습니다 이같은 사운드 메이킹은 팝이나 인디락 브릿팝에서도 많이 쓰이는 사운드 메이킹이고 주법 또한 기타를 메인 악기로 사용한곡들에서 많이 찾아볼 수 있는 리듬입니다.

사운드나 주법이 비슷한곡들을 찾아서 예를 들어보겠습니다.

The XX-Angels- F-C-G-F

kodaline-big bad world -Am- C -F -C- G- Am-F- G

one direction -right now- Am- F- C -Dm

the chainsmokers-Don't let me down -F-C-G-Am

인디락도 있고 유명한 팝밴드의 곡도있고 일렉트로닉장르의 곡도 있습니다.

전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장르가 락이고 엠비언스 가득한 몽환적인 사운드도 장르를 가리지 않고 많이 사용되고있습니다.

코드진행이 단순해진 요즘 음악에서 비슷한 뉘앙스는 충분히 느낄 수 있으나, 곡들을 세부적으로 해석해보면 모두 다른 구성임을 알 수 있으실 것입니다.

3. 참고로, 일부 시청자들께서 궁금히 여기시는 드라마 초기에 삽입된 ‘Beautiful’은 드라마 속 삽입은 물론이고 음원 발매도 예정된 상태에서 데모 버전을 만들었고, 제가 보컬 가이드를 맡았습니다. 그렇기에, 초기에는 저의 데모 버전을 들으실 수 있으셨지만, 가수 크러쉬님을 섭외하여 정식 음원 녹음과 믹싱, 마스터링등 후반 작업을 마친 후에 그 곡이 정식 OST로 탄생한 것입니다. 크러쉬님의 훌륭한 가창 덕분에 좋은 곡이 나올 수 있었다고 자부합니다.

4. 최고의 드라마속 음악을 작업한다는 기쁨에 몇 날 몇 일 피곤한 줄도 모르고 열심히 작업했고, 시청자들의 큰 관심과 사랑에 가슴이 벅차올랐습니다.

그러나 일부 누리꾼들이 코드 한 두 마디 비슷한 부분을 표절로 몰아간다면, 이는 저 한 사람뿐 아니라 한국 대중음악의 창작 문화에 악영향을 끼치는 부분이며, 엄연한 범죄이며 명예훼손입니다. 그렇기에, 저는 악의적으로 흠집을 내고 있는 누리꾼들에 대해 법적인 모든 수단을 강구하여 대응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