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29일 14시 02분 KST

'복면가왕' 인디언은 역시 최민수..MC 김성주 '쩔쩔'

'복면가왕' 인디언은 역시 최민수였다.

2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이 담겼다. 주인공은 베짱이와 꼬꼬마 인디언. 베짱이는 박지윤의 '성인식'을 허스키하게 소화했고 인디언은 '그것만이 내세상'을 탁성으로 열창했다.

패한 이는 인디언. 가면을 벗은 주인공은 배우 최민수였다. 김구라는 "알면 온순한 분"이라고 표현했고 신봉선은 "아우라가 어마어마해서 그 분의 세상에 혼이 빨려 들어갔다. 너무 멋지다"고 칭찬했다.

최민수는 "새해 복 많이 받으시라. 올해는 작년보다 영혼이 1센티 더 세련되게 살자"며 소감을 말했다. 김성주한테는 "아까 내 때렸어?"라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성주는 쩔쩔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