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25일 10시 52분 KST

바른정당과 새누리당의 기막힌 싱크로율(사진)

처음 경험하는 일임에도 불구하고 이미 봤거나 경험한 것 같은 이상한 느낌을 데자뷔라고 한다.

24일 바른정당은 창당대회를 열어 신임 대표를 선출하고 "깨끗한 정치를 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이날 참석한 바른정당의 국회의원 및 주요 당직자들은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와 관련, 무릎을 꿇고 절을 하며 국민들에게 드리는 글을 낭독했다. 이날의 낭독자는 김무성 의원이었다.

Photo gallery바른정당 새누리당 데자뷔 See Gallery

h/t 인벤

Photo gallery바른정당 새누리당 데자뷔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