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25일 04시 56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1월 25일 04시 57분 KST

홍상수 감독의 신작에서 김민희는 노래를 부른다(동영상)

홍상수 감독의 19번째 장편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의 예고편이 유튜브를 통해 공개됐다. 이 영화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 이후 2번째로 함께한 작품이다. ‘스포츠조선’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16년 초 “강원도 촬영했던 작품”이라고. 이후 지난해 5월 열린 칸국제영화제에서 정진영과 이자벨 위페르까지 합류해 촬영을 한 작품이 있다. 그리고 지금 이들은 4번째 작품을 촬영중이다.

예고편 속에서 김민희는 담배를 피며 노래를 부른다. “바람 불어와 어두울 때, 당신 모습이 그리울 때, 바람 불어와 외로울 때, 아름다운 당신 생각, 잘 사시는지, 잘 살고 있는지, 보이시나요 저의 마음이, 왜 이런 마음으로 살게 됐는지, 보이시나요 저의 마음이 왜 이런 마음으로 살게 됐는지” 기존에 발표된 노래는 아닌 듯 보인다.

the

‘밤의 해변에서 혼자’에는 김민희외에도 서영화, 권해효, 송선미, 정재영, 문성근, 안재홍, 박예주 등이 출연한다.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공식 경쟁부문에도 초청되었다.

Photo gallery '여자는 남자의 미래다'(2004) 촬영현장의 감독과 배우들 See Gallery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