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23일 08시 10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4월 17일 06시 25분 KST

90년대부터 탈모를 겪던 매튜 맥커너히가 예방 비법을 밝혔다

매튜 맥커너히는 모든 사람이 원하는 걸 가지고 있다. 돈과 명성을 말하는 게 아니다. 바람에 살랑살랑 날리는 긴 곱슬머리 말이다.

그런데 '라이브 위스 켈리'에 근래에 출연했던 그가 한때 대머리 되는 걸 걱정했다고 실토했다. 아래 사진을 보면 1999년에 이미 탈모 현상이 진행 중이었다는 게 거짓말이 아니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Photo gallery매튜 맥커너히 탈모 방지법 See Gallery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Photo gallery매튜 맥커너히 탈모 방지법 See Gallery

 

*허핑턴포스트CA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