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22일 11시 55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1월 22일 11시 55분 KST

'안희정 대선 출마'에 문재인이 보인 반응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22일 안희정 충남지사의 출마 선언에 대해 "우리는 '원 팀(One Team)! 언제나 동지"라며 "멋진 경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 전 대표는 SNS에 올린 글에서 "안 지사님의 출마선언을 환영한다"며 이같이 밝히고, "후보가 누구든, 우리는 이긴다"고 민주당의 대선 승리를 자신했다.

'친노'(친노무현) 가문 출신인 두 사람은 이번 대선을 통해 동지적 관계에서 라이벌로 다시 만나게 됐다.

앞서 문 전 대표는 전날 한 강연회 인사말을 통해 '새시대의 첫차'를 자임, "정권교체의 대열, 그 맨 선두에 제가 서도 괜찮겠는가"라며 "제가 첫차가 되고, 2호차, 3호차, 4호차 (이어지도록) 제가 길을 열겠다"고 강조했다.

문재인 광주 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