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20일 04시 40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1월 20일 04시 40분 KST

[서울가요대상] 아이오아이, 신인상+고별 무대에 눈물.."짧지만 알찼다"

걸그룹 아이오아이 멤버 전소미가 방송을 통해 고별 무대를 마친 것에 대해 "좋은 모습으로 찾아오겠다"고 말했다.

전소미는 19일 오후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제26회 서울가요대상'에서 MC를 맡았다.

이날 전소미는 진행을 하던 중, 아이오아이의 마지막 무대를 마친 것에 대해서 "짧지만 알찼던 10개월이었던 것 같고, 아이오아이 끝나고 열심히 할테니까. 많이 응원해주세요. 좋은 모습으로 찾아가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객석에 앉아 있는 정채연이 카메라에 잡힌 가운데, 눈물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sdf

아이오아이는 이날 신인상을 수상, "아이오아이로서 공식적으로 모습을 보이는 게 오늘이 마지막인데 너무너무 감사드린다. 기쁜날 기쁜 상을 받을 수 있어서, 멤버들이 같이 모인다는 게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말했다.